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식

H2KOREA NEWS

소식지

[지자체] 울산 수소전기차 충전소에 배관 통한 수소공급 체계 구축

최경진 2019-08-14 09:52:50 조회수 3,739

수소전기차 충전소에 배관을 통해 수소를 공급하는 체계가 국내 최초로 울산에 구축된다. 현재 수소충전소의 수소공급은 차량(튜브 트레일러) 수송을 통해 이뤄지고 있다.

 

울산시는 13일 시청 상황실에서 송철호 시장을 비롯한 7개 관련 기관·기업 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배관에 의한 수소충전소 수소공급 및 안전관리 강화 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사업은 수소 전문 생산·공급업체인 ㈜덕양과 수소전기차 충전소 간에 수소공급 배관을 설치하고, 이 배관의 안전관리 체계를 강화하는 것이다.

㈜덕양이 배관 설치와 관리, 안정적인 수소공급을, ㈜한국플랜트관리가 배관과 수소충전소 중요 설비의 신호전달장치 등 실시간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을 각각 맡고, 이엠솔수션㈜이 안전관리 시스템 구축 지원을 맡았다. 울산시·울산테크노파크·한국가스안전공사 등은 인허가와 행정적 지원을 하게 된다.

배관을 통해 충전소에 수소를 직접 공급하는 방식은 국내에선 처음이며 일본·미국에 이어 세계에서도 3번째다. 울산의 6번째 수소충전소가 될 남구 야음동 투게더충전소에 설치돼 올해 말 완공될 예정이다. 

 

[출처] 한겨례, 2019.08.13

http://www.hani.co.kr/arti/area/yeongnam/905545.html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