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식

H2KOREA NEWS

소식지

'친환경 수소차 보급 확대'…청주시 충전소 3곳 건립 추진

최경진 2020-04-20 10:58:50 조회수 242

청주시가 친환경 차량인 수소차 보급 확대를 위해 충전소 확보 등 인프라 확대 등에 나섰다.

19일 청주시에 따르면 시가 지난해 3월 공모를 통해 수소충전소 운영사업자 3곳을 선정했다.

이 가운데 청원군 내수읍과 오창읍 등 2곳은 충전소 건립사업이 정상적으로 추진돼 이르면 오는 6월부터 시운전에 들어갈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1곳은 운영사업자가 충전소 건립을 포기했다.

시는 세 번째 수소차 충전소 건립을 위해 '충전소 설치 부지 및 운영사업자'를 다음 달 1일까지 재공모하기로 했다.

재공모의 신청 자격은 상당·흥덕·서원구에서 LPG·CNG 충전소나 주유소를 운영하면서 330㎡ 이상 유휴부지가 있는 사업자다.

시는 사업 참여 희망자가 접수되면 사업 운영계획, 인근 주민들의 반응 등을 심사해 사업자를 선정, 내년 5월까지 충전소를 건립할 예정이다.

시는 아직 수소차가 많지 않은 점 등을 고려해 1곳당 연간 2억2천여만원으로 추정되는 운영비 지원을 골자로 한 '수소충전소 민간위탁 동의안'을 오는 20일 열리는 시의회 제52회 임시회 상정했다.

현재 청주에는 수소차 23대가 등록돼 있다. 시는 올해 수소차 250대를 보급하기로 하고, 차량 1대당 구매비 3천200여만원을 지원하는 등 매년 수소차를 늘려갈 예정이다.

청주시 관계자는 "수소차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2022년까지 충전소 5곳을 건립하는 등 인프라 구축에 힘을 쏟을 것"이라고 말했다.

 

[출처] 연합뉴스, 2020.04.19

https://www.yna.co.kr/view/AKR20200417098000064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