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식

H2KOREA NEWS

소식지

[수소전기차] 코오롱인더 '수소차 소재·부품 연구개발 선도'

최경진 2019-12-26 09:10:38 조회수 724

코오롱인더스트리가 수소전기차 소재·부품 분야 연구개발(R&D)을 확대한다.


코오롱인더는 24일 수소에너지네트워크(하이넷)의 정부세종청사 수소충전소 착공식에서 수분제어장치 등 수소 소재 제품을 전시했다. 하이넷은 코오롱인더 등 13개 수소산업 기업이 출자해 설립한 특수목적법인이다. 하이넷은 전국에 수소충전소 100개를 만들 계획이다. 정부의 수소충전소 보급 계획 3분의 1에 해당하는 수준이다.

코오롱인더의 대표 수소연료전지 소재는 수분제어장치(막가습기)다. 수분만 통과시키는 특수 소재인 멤브레인을 적용해 수소차 엔진인 연료전지 효율을 높이는 부품이다. 미세 섬유 다발로 구성돼 연료전지에 사용되는 필터와 함께 외부 공기 중 미세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다. 수소차 1만대를 운행하면 디젤차 2만대가 내뿜는 미세먼지를 정화할 수 있다.

코오롱인더는 정부 수소차 확대 정책에 따라 기존의 세 배를 웃도는 규모 생산을 계획하고 있다. 현대자동차와 기술개발 협력 관계를 맺고 현대차 수소차에 수분제어장치를 공급한다. 2025년 이후 세계 시장 점유율 50% 이상 달성이 목표다. 

코오롱인더는 막전극접합체(MEA)에도 심혈을 기울인다. MEA는 수소와 산소 화학 반응으로 전기를 만드는 연료전지 내부 핵심소재다. 2014년부터 개발에 나섰다. 코오롱인더는 지난해 서울 마곡 코오롱원앤온리(One&Only)타워에 MEA 파일럿 생산시설을 구축했다. 수소차 시장 선점을 위해 양산 시스템을 준비하고 있다.

[출처] 디일렉, 2019.12.24

http://www.thelec.kr/news/articleView.html?idxno=4507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