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소식

H2KOREA NEWS

소식지

[정책-수소도시] 수소 도시, 이르면 2022년 3곳 조성

최경진 2019-10-11 16:11:41 조회수 1,405

수소를 전기, 난방, 교통 등에서 주요 연료로 쓰는 이른바 ‘수소 도시’가 이르면 2022년까지 조성된다.


정부는 10일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 이 같은 내용의 ‘수소 시범도시 추진전략’을 발표하고 올해 안에 수소 시범도시 3곳을 선정한다고 밝혔다. 수소 도시는 한 도시 안에서 수소를 생산, 저장, 운송, 활용하는 전 과정이 이뤄지며, 수소를 주요 에너지원으로 사용하는 도시를 말한다. 

 

기초 혹은 광역지자체 내 3∼10km² 면적을 시범도시로 지정하고 각 도시마다 도시계획 수립비, 관련 인프라 구축비 등 총사업비의 50%가 국비로 지원된다. 시범도시에는 연료전지를 설치해 전력 공급, 난방 등에 사용하는 공동주택과 상업빌딩, 수소의 생산, 운송 등을 통합 관리하는 통합운영센터, 수소 운송용 배관 등이 설치된다.?

 

[출처] 동아일보, 2019.10.11

http://www.donga.com/news/article/all/20191010/97823751/1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P